티스토리 뷰

하은,하빈이네 일상들

여행 다녀온 작은 딸

헝가리 하은이네 2022. 8. 8. 11:39

한국에서 친구가 유럽 여행을 왔다며 네델란드 암스텔담에서 만나서

파리, 런던 여행을 떠난 울 작은 딸.

카톡으로 보내 온 사진들을 보면서 

"참, 좋겠어, 신났어"

하는 남편.

다 자기들 복입니다~~~ 했다.

난 딸들이, 아들이 많은 기회를 갖게 되고, 여행하며 즐겁게

시간을 보내는 것이 참 좋다.

내가 누리지 못했던 많은 것들을 경험하며

성장하는 것이 감사하다.

다 지들 복이다.

그 복 맘껏 누리고 베풀며 살면 좋겠다.

좋겠다. 울 딸. 예쁘네. 암스텔담이 추웠다고.

나도 가고 싶다.....

신발을 사려나... 했더니 신어만 보고 안 샀다고.

벨기에로 넘어 갔군. 맛나겠다. 와플.

무한으로 먹을 수 있는 고기집이란다.

작은 딸은 별로 안 먹으니 손해겠네? 했더니 3번을 저렇게 먹었다고.

헐~~~ 얼마나 맛있으면 3번씩이나. 

파리군. 

울 아들이랑 파리에 가자 가자 말만 계속 하고 있는데.

울 아들이랑 같이 파리에 가도 루브르 박물관이나 오르셰 미술관은

갈 수 있으려나? 

영국이구나....

저런게 생겼네. 코로나 땜시.

울 아들 유모차 끌고 저 다리위를 걷고 걸었었는데.

아들아,

다시 가보자 런던에. 엄마랑. 

작은 누나가 런던에 갔다가 가져온 울 아들 선물.

울 아들 3살 때 런던에 갔을 때 저 빨간 2층 버스타고

구경 다녔었는데.

받자마자 바로 뚝딱 만든 울 아들.

멋지네.

안나 키가 거의 180이라서 우리딸이 너무 작아 보인다.

아고따도 러우라도 키가 커서리....

어째 우리 딸만 저리 작을까나...

작은 딸 친구들, 아니 큰딸이랑 같은 친구들.

다들 나이든 게 보인다.

안나는 약혼을 했고,

아고따는 결혼을 했는데 남편이 팔레스타인 사람이라서

결혼 신고를 못하고 있다.

러우라는 중간에 대학을 바꾸고 다시 헝가리에서 대학을 

다니고 있다.

이쁜 러우라가 살이 쪘네.

아이들한테 헝가리 춤을 가르치고, 자기도 춤을 배우는데....

어째 살이 쪘을 까. 그래도 이쁘긴 하다.

더니는 대학을 안 가고 호텔에서 일을 하더니

이제 대학을 들어 갔다.

하은이 친구 메이메이는 벌써 애가 둘인데 곧 큰 애가 유치원 가야 한다고.

내가 나이들어가는 것만 생각했는데,

울 딸들 친구들이 결혼하고 애 엄마가 되고,

참 신기하다.

댓글
  • 프로필사진 여디디아 우와...
    아무리봐도 하은이가 가장 예쁘네요.
    글로벌한 친구들과 함께하니 글로벌한 시선으로 ...
    참 좋은 세상이고 정말이지 지들 복입니다.
    꿈도 못꾼, 일들이니...
    젊음이, 자유가, 주어진 환경이 부럽습니다.
    2022.08.09 02:11 신고
  • 프로필사진 헝가리 하은이네 ㅎㅎㅎ
    정말 제 나이때랑 너무 달라요.
    다 지들 복이더라고요. ㅎㅎㅎ
    그런데 저 나이는 또 모르는 듯 해요.
    얼마나 큰 복인지. ㅎㅎ
    2022.08.11 00:03 신고
  • 프로필사진 victo2000 하빈이 친구들과 여행 즐거웠겠어요. 하겸이도 여름을 신나게 즐기고 하겸이가 많이 컸네요. 가족이 함께 하니 더 좋으시지요? 자녀들이 행복하면 덩달아 행복해지는거 같아요. 2022.08.09 15:16 신고
  • 프로필사진 헝가리 하은이네 두달의 꽉 찬 방학이 길다...싶었는데 어느새
    8월 중순이 되어가네요.
    이제 또 개학 준비를 슬슬 해야 할 때인 듯 싶어요.
    왜 이리 시간은 빠른지요. ^ ^
    2022.08.11 00:04 신고
  • 프로필사진 앤드류 엄마 그렇죠, 다 자기 복이죠.
    부모 복많은 하은엄마 아이들이 부럽고, 울 아들들에게 미안하네요.ㅎㅎ
    저도 울 아이들에게 부모 복많은 아이 만들어 주고 싶었는데.
    저도 아이들이 좋아하는 일하고, 여행을 좋아해서 여행을 많이 다녔어면 하는데,
    저랑 또 다르네요. 미국은 땅이 넓은데다 대중교통이 발달하지 않아 여행다니기 쉽지도 않지만.
    돈이 있고, 시간이 있어도 여행 싫어해 여행다니지 않는 사람들 보면 특히 청춘들 보면 딱하기까지 한데,
    사람마다 좋아하는것이 다 다르니...
    아무튼 친구들과 여행도 하고, 하빈씨 멋지게 사네요.
    다음에 하은어머님도 시간내셔서 따님들과 또 하겸이랑 여행가시길.
    유럽에 사시는 분들 여행하기 좋은 환경이라 부럽습니다.
    2022.08.09 16:18 신고
  • 프로필사진 헝가리 하은이네 두 딸들이 언어가 자유로와서 그런지 여행을 즐기는데,
    저는 언어 때문에도 긴장부터 하게 되더라고요.
    오늘도 부럽다 니들이 부럽다 했답니다. ㅎㅎ
    정말 하겸이 좀 더 크면 아들하고 파리부터 가고 싶어요.
    울 아들이 통역해 준다고 약속했거든요. ㅎㅎ
    2022.08.11 00:05 신고
  • 프로필사진 sugee 어머 여기다 댓글 달았다고 생각했는데 없네요.
    맞아요. 다 자기복이라는거요.
    젊음이 좋네요.넘 싱싱한 아름다움이
    느껴져요.
    근데 거긴 마스크가 완전히 사라진거 같네요
    2022.08.10 12:28 신고
  • 프로필사진 헝가리 하은이네 유럽은 병원 빼고는 마스크 안 하네요.
    저도 병원에 갈 때만 해요.
    그래도 나이드신 어르신들은 대형 마트나
    백화점에서 하신 분들도 계시더라고요.
    저 대학때나 20대 직장생활 할 때랑 너무 달라요.
    그래서 또 감사하고요.
    2022.08.11 00:08 신고
  • 프로필사진 ㉦ㅣ인 사진속 하겸양 애기가 같아요..ㅋ
    요즘 티비 여행플로에서 네덜란드를 소개하고 있는데.
    너무 아름다워 가보고 싶어
    짝꿍이랑 여행지 추가 목록에 넣었는데...ㅋ
    이곳도 날씨가 변덕 스럽다고 하던데...ㅋ
    파란 하늘빛은 감탄사가...
    보트타고 여유로운 여행 할 수 있는 시간이 빨리 왔으면 좋겠습니다
    아직은 코로나로 염려스럽고 불편한게 많은 것같아요
    하겸양 너무 예뻐요^^
    2022.08.11 01:49 신고
  • 프로필사진 헝가리 하은이네 요즘은 한 여름에 날씨가
    더웠다 추웠다 그러네요.
    한 밤중에는 온도가 17도로 떨어지네요.
    친정엄마가 오셨는데 마스크 아무도 안 쓰고
    다니는게 너무 이상하다고 하시네요. ㅎㅎ
    감사합니다.
    예쁘게 봐주셔서어요. ^ ^
    2022.08.12 16:23 신고
  • 프로필사진 차트의신 포스팅 잘 보고갑니다~ 제 글도 놀러와주세요~~맞구독 환영입니다! 2022.08.17 03:46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