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문화원12

마거 졸탄(MAGA ZOLTAN)의 영화음악 콘서트 마거 졸탄의 영화음악 콘서트가 5월 5일 화요일 저녁 7시 30분에 있었다. 퇴근하고 설겆이며 도시락 준비, 청소,다림질....에휴~~~~ 요즘은 이런 음악회도 육신이 피곤하니 힘들다. 그래도 초대를 받았기에, 게다가 대사님 부부랑(갑자기 일이 생기셔서 참사님이 대신 오심) 문화원장님이 오신다 하니 함께 가야 한다 해서 하빈이 프랑스어 결석시키고 신랑이랑 참석을 했다. 예술계 거장들의 발자욱. 우리 양 옆으로가 각나라 대사 가족,부부들과 헝가리 장관들. 지난 번 음악회때 이분의 피아노 연주가 너무 아름답고 감동이었었다. 그때는 유태인 학살을 잊지 말자는 음악이었는데. 이번에는 쉰들러 리스트 영화 음악을 연주하셨다. 중간 쉬는 시간에 VIP를 위한 연회장에서 이분을 만났다. 많은 오페라 가수, 헝가리 유명.. 2015. 5. 9.
색종이 접기 클럽-헝가리에서 한복입은 인형 접기 이번주는 한복인형을 접었다. 예전에는 이렇게 모든것을 종이로 접어 만들었었다. 비녀까지. 하지만 지금은 한복만 접는다. 종이 자르기 귀찮아 10cm 색종이로 접었더니 색이 다양하지 않다. 자를것을 .....하다가 ....각자 집에 가져가니 괜찮은거야.... 카드에 붙이는 한복은 작은 색종이로. 대신 인형머리는 없이.... 다음주는 아기 신발 접고.... 벌써 1학기 색종이접기 수업이 끝나가네...... 2014. 11. 18.
햇살 아래서 기분 좋은 바비큐- 한,헝수교 25주년 기념 단국대 공연을 앞두고 일주일 내내 비가 오고 바람 불고 춥고. 토요일 아침 부터 분주하다. 어젯밤 11시에 들어와서는 정리하고 남편이 사다가 손질해 놓은 고기 양념에 재우고 대강 정리하니 새벽 1시가 넘은 시간. 그리고 아침에 일어나서도 정신이 하나도 없었다. 청소로....ㅎㅎㅎ 일주일 내내 어찌나 바빴던지 정말 정신이 하나도 없었다. 그래서 온집안에 먼지가..... 헉! 결국 신랑이 청소기 들고 대청소에 나서고 난 시간이 없는 관계로 냉장고에 있는 걸로만 대충. 양파도 없다. 이런 날은.... 정말...... 그리 바람이 불고 비가 왔는데도 장미가 저리 흐드러지게 폈구나. 참 이쁘다. 아침부터 잔디 깎고 대청소하고 고기 굽는 신랑. 난 하은이, 하빈이 데려다주고 와서 냉장고에 있는 걸로만 상을 차리려니 좀 빈약한 듯. 그런.. 2014. 5. 19.
Maga Zoltan 헝가리 신년 음악회. 1월 1일 저녁 7시. 헝가리 바이올리니스트 마거 졸탄 신년 음악회에 초대를 받아 다녀왔다. 일찍 도착했음에도 주차장 들어가는데 밀리고, 스타디움 입장도 어렵고, 어찌나 줄이 길던지.... 규모가 어마어마하다는 이야기는 익히 들어 알고 있었지만..... 헉!!! 진짜 진짜 크다. 딸들 어렸을 적 이곳에서 디즈니 아이스쇼를 봤었는데. 13,000석 규모의 이 스타디움을 다 채운다니 그저 놀랍다. 좌석마다 작은 쇼핑백이 있고 안에는 작은 와인과 플라스틱 잔, 그리고 마거 졸탄의 CD와 마거 졸탄의 연주활동이 실린 신문이 들어 있었다. 1부 순서 마지막에 이 와인으로 축배를 했다. 신년맞이. 공연 곧 시작한다는 안내 방송이 나오고, 정말 13,000석이 다 찼다...... 와우~~~ 그리고 사진 촬영 금지라고.. 2014. 1.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