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9

새 카메라 들고 중앙시장으로.... 새 카메라가 생겼다. 신랑이 좋은 사진기 가지고 싶다 했더니 여기저기 알아보고는 새카메라를 사가지고 왔다. 공부를 좀 해야할 것 같다. 이리저리 살펴보지만 도대체 뭐가 뭔말인지..... 마침 신랑이 중앙시장에를 가야한다 해서 카메라 들고 따라 나섰다. 묵직한 카메라 목에 걸고 나서.. 2013. 9. 2.
헝가리 지난주는 40도 이번주는 17도..... 지난주는 계속 40도가 넘었었는데 이번 주는 계속 17-19도로 내려가 춥다. 습도가 낮아 기온차가 급격하게 커지는 헝가리다. 피츠에서 올라온 동생 가족과 함께 몇 년 만에 방문한 에스테르곰. 에스테르곰은 오래전 헝가리의 수도였었다. 헝가리의 국토가 지금의 몇배로 컸을 그때. 동생 가족이 성탑에 올라간 시간 혼자 첼로 연주를 감상. 그런데 오늘따라 아무도 도움을 안주네.... 안타까워라.... 1995년 처음 방문했을 때 저 다리는 끊긴 채로 있었다. 그 다리가 10여 년 전 복구가 되고 양국이 EU 가입 후 다리를 자유롭게 오갈 수 있게 되었다. 강 건너는 슬로바키아. 예전에는 헝가리 땅이었지만 지금은.. 우리도 다리를 건너 슬로바키아로 건너가기로. 다리 중간에 국경을 표시하는 슬로바키아 국기와 EU기.. 2013. 6. 28.
지난주는 출애굽기, 이번 주는 레위기(한 달란트의 가치) 신랑이랑 지난주에 출애굽기를 마쳤다. 이번 주는 레위기 시작. 성경은 참으로 신비롭다. 어째 그리 매번 읽을 때마다 새로운지..... 출애굽기 13장 41절을 읽다가..... 어라? 41절. 마침내 사백삼십 년이 끝나는 바로 그날, 주님의 모든 군대가 이집트 땅에서 나왔다.(표준 새번역) 주님의 모든 군대가? 그래서 개역 한글로 찾아보니, 사백삼십 년이 끝나는 그날에 여호와의 군대가 다 애굽 땅에서 나왔을 즉. 하나님이 사백삼십 년 동안 이집트 땅에서 노예생활을 하던 이스라엘 백성을 향하여 주님의 군대, 여호와의 군대라고 표현을 하신다. 39절을 보면 급히 쫓겨 나왔으므로 먹거리를 장만할 겨를이 없었다. 라고 기록되어 있다. 이스라엘 백성들이, 장정 육십만이 군사훈련을 받다가 나온 것이 아니다. 노예로 .. 2013. 4. 22.
편육 일년만인가? 아니 더 오래되었나? 돼지 족발 6개에 허벅지살 큰 것 3개, 그리고 돼지 귀를 12개를 샀다. 추수감사예배 때 여전도회에서 음식을 준비하기 때문이다. 토요일 저녁 4시간에 걸쳐 편육을 만들면서 새롭다. 일 년 만인가? 아니 더 오래되었나 보다. 어쨌든 정말 오랜만이다. 집안 가득 돼지 삶는 냄새가 꽉 찼다. 2-3일은 날 것 같다. 이 냄새가..... 저녁에 손님이 오셨다. 작년 하빈이 선생님이 여행 가는 동안 폴리를 맡겼는데 정말 얌전한 개다. 엄마가 가자 저리 문 앞에서 슬퍼하는 폴리. 그래도 전에 우리 집에 왔던 둘리는 꽤 오랬동안 밤만 되면 울었는데 폴리는 소리를 내지 않는다. 그래서 더 짠하다. 폴리, 딱 일주일만 우리집에 있는 거야. 알았지? 두 딸은 폴리가 일주일 우리집에 있게 되었다는 말을 듣는 순간부터 행복.. 2010. 11. 22.